Publisher is the useful and powerful WordPress Newspaper , Magazine and Blog theme with great attention to details, incredible features...

안희정 사태, 여권과 지지자들 사과와 함께 신속한 대응.

191

안희정 지사의 성폭행 폭로 이후, 충격에 빠졌던 여권과 지지자들은 어느때 보다 상황을 직시하고 신속한 대응을 하고 있는 모습이다.

JTBC 뉴스룸을 통해 안희정 지사에게 성폭행을 당해 왔다는 안지사의 정무비서 김지은씨의 인터뷰가 방영되자, 당일 더불어 민주당은 긴급최고위원회를 소집하고 안희정 충남지사를 출당 및 제명 조치를 하기로 결정했으며, 국민 여러분께 사죄했다.

새벽에 안희정 지사는 페이스북을 통해 충남지사직 사퇴와 일체의 정치 활동을 중단한다고 밝혔고, 합의에 의한 관계였다는 비서실의 입장도 잘못된 것이라고 밝혔다.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더불어민주당은 피해자 편”이라면서, “더 많은 당 내 유력자 권력자에 대한 고발 #metoo 가 이루어지도록 피해자를 지지 지원 보호하고 철저한 진실 규명과 책임 추궁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충격에 빠졌던 안희정 지지자들도 빠른 대응을 내놓고 있다.

안희정 트위터 지지자 그룹인 ‘팀스틸버드’는 입장을 내고 활동 종료를 선언했다.

팀스틸버드는 성명서를 통해 “JTBC 뉴스룸의 안희정 성폭행 의혹을 무거운 마음으로 지켜봤다.”면서, “안희정의 철학과 가치가 모두 허위임이 명백해 졌다.”고 했다.

팀스틸버드는 “피해자의 고통 앞에서 저희 지지자들이 받은 상처를 거론하는 것은 너무나 염치없는 일이다.”라고 말하고, “운영진은 이번 사건에서 가해자가 아닌 피해자의 곁에 서겠습니다. 뒤늦으나 피해자에게 연대와 지지를 전하며 향후 2차 가해에 함께 대응할 것입니다.”라고 했다.
안희정 페이스북 지지자 그룹인 “다른 사람 말고 꼭 안희정”도 입장문을 내고 피해자를 위로 했다.

그룹의 관리자는 마지막 글이 될 것이라면서 “무엇보다 이런 일로 상처받으신 피해자분께 미약하나마 위로의 말씀을 올립니다.”라고 했다.

JTBC 뉴스룸이 방영될때만 해도 SNS에는 믿을 수 없다는 지지자들의 글이 많았으나, 점점 피해자와 고통을 함께해야 한다는 글이 많아졌고, 안희정 지사가 사법적인 조사와 처벌을 받아야한다는 주장이 주류를 이뤘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