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isher is the useful and powerful WordPress Newspaper , Magazine and Blog theme with great attention to details, incredible features...

서울대 – 김일성대 교류, 통일부 접촉 가능 승인

79

서울대 학생들이 북한 김일성종합대와 학생 교류를 추진하기 위해 신청한 ‘북한 주민 접촉신청’을 승인했다고 12일 통일부가 밝혔다.

서울대 총학생회를 중심으로 결성된 ‘서울대ㆍ김일성종합대학 교류추진위원회(추진위)’ 관계자는 “오늘 오후 통일부로부터 ‘북한 주민 접촉이 가능하다’는 답변을 받았다”며 “이르면 다음 주 김일성대에 팩스를 보낼 예정”이라고 말했다.

서울대 학생들은 6ㆍ15 공동선언 기념일인 15일 김일성대 측에 교류ㆍ협력 의향 서한을 발송할 계획이다. 서울대 개교 72년 만에 최초로 이뤄지는 북한 대학과의 학생 교류도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추진위는 4ㆍ27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지난달 24일 김일성대와 교류를 위해 통일부에 북한주민접촉계획서와 서울대ㆍ김일성대 교류사업계획서를 제출한 바 있다.

김일성대를 방문할 서울대생 규모는 100여명 정도로 예상된다고 추진위는 설명했다. 이미 추진위 집행부에만 100여명의 학생들이 참여한 만큼 최대한 많은 학생이 김일성대에 방문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있다.

통일부는 올해 9월까지 추진위가 북한 주민과 접촉할 수 있도록 허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추진위는 교류사업을 제안하는 편지 형식의 문건을 김일성대에 팩스로 보낼 예정이다. 문건 내용은 15일 6ㆍ15 남북정상회담 18주년을 기념해 서울대에서 열리는 행사에서 공개된다.

문건에는 서울대 학생들의 김일성종합대학 방문과 두 학교 학생들이 함께하는 평양 역사유적 답사 등 교류프로그램 진행 등의 제안이 담길 것으로 보인다. 또 일본 역사 문제 등에 대한 남북대학생 공동 토론회도 진행할 계획이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