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isher is the useful and powerful WordPress Newspaper , Magazine and Blog theme with great attention to details, incredible features...

[리얼미터] 정당 지지율, 민주당 연속 상승. 한국당 크게 하락.

154

16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의 여론조사에 따르면, 2019년 5월 3주차 정당 지지율에서,
더불어민주당은 지지율이 크게 상승했고,
자유한국당은 지지율이 큰 폭으로 하락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은 소폭 올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5월 13일(월)부터 15일(수) 사흘 동안 조사한 여론조사에 의하면
더불어민주당은 43.3%로, 전 주 대비 4.6% 상승했다.
이 지지율은 작년 9월 3주차(44.8%) 이후 8개월 만에 최고치이다.

반면, 자유한국당은 30.2%로, 전 주 대비 4.1% 크게 하락했다.
한국당은 5월 8일(수) 이후 조사일 기준 닷새 연속 내렸고, 중도층과 진보층 등 거의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하락했다.

정의당 또한 일부 지지층이 민주당으로 이탈하며 2.0%p 내린 5.1%를 기록, 5% 선으로 하락했고, 바른미래당은 0.1%p 내린 4.8%로 2주째 4%대의 약세가 지속됐다. 민주평화당은 지난주와 동률인 2.2%를 기록했다.

자유한국당은 황교안 대표의 장외투쟁이 이렇다할 국민적 지지를 얻지 못하고 있고, 장외투쟁 과정에서 나온 나경원 원내대표의 연이은 혐오 표현이 지지율 하락을 부채질한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민주당은 중도층·진보층·보수층, 호남·TK·PK·서울·경인, 20대·40대·50대 포함 전 연령층 등 거의 대부분의 지역 및 계층에서 지지율이 상승했고,
반대로 자유한국당은 거의 대부분의 지역및 계층에서 지지율이 빠져 나갔다.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106주차 국정수행 지지율(긍정평가)은 지난주 5월 2주차 주간집계 대비 0.3%p 오른 48.9%로 9주째 40%대 후반이 이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리얼미터의 이번 주중집계는 2019년 5월 13일(월)부터 15일(수)까지 사흘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3,042명에 통화를 시도해 최종 1,502명이 응답을 완료, 6.5%의 응답률(응답률 제고 목적 표집틀 확정 후 미수신 조사대상 3회 콜백)을 나타냈고, 무선 전화면접(10%),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2019년 1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5%p이다.

(*출처: 리얼미터)

댓글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